제목 없음 제목 없음

해우소

포토(photo bbs)

 

링크 | 국궁신문 | 진한초록 |



   武士內外(2005-09-26 21:22:06, Hit : 11431, Vote : 1047
 1929_13.jpg (432.1 KB), Download : 172
 1929_14.jpg (433.4 KB), Download : 169
 [사법2]조선의 궁술 원문-(궁술의 교범)



..

*  武士內外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12-07-06 08:53)



leetoo1 (2006-09-06 02:52:07)
3. 불거름
불거름은 팽팽하여야 하니 만일 팽팽하지 않으면 이로 인하여 엉덩이가 뒤로 빠져서 법에 맞지 아니하니 팽팽히 하는 법은 두다리에 힘을 단단히 하고 서면 자연히 팽팽하여 지게 된다.

4. 가슴통
가슴통은 다 비게하여야 하니 만일 숨이 차고 허물어지게 되면 법을 크게 어기게 되는 것이니, 이런 경우에는 목덜미를 평평하게 느리면 자연히 가슴이 비게 된다. 혹시 태어날 때부터 체격의 원인으로 가슴이 나오거나 굳어지면 쌍현이 기울어질 때는 활의 고자를 줄이든지 시위를 빳빳하게 하면 폐단을 면할 수 있고, 제일 묘한법은 살이 떠날 때 기운과 숨을 들이 마시면서 살을 놓으면 자연이 가슴이 비게 되는 법이니, 상현이 지는데 유리할뿐 아니라, 어떠한 사람이든지 살을 보낼 때 기운을 마시면서 살을 놓는 것이 대체로 좋은 밥법이다.

5. 턱끝
턱끝은 죽머리와 가까이 뭍히게 하되 혹시 들리거나 돌거나 하면 웃통인 어꺠사이가 허물어지고 화살이 바르게 빠지지 못하게 되니, 이병을 고치는 법은 모두 목덜미를 늘이면서 턱을 뭍으면 저절로 죽머리 가까이 뭍히게 된다.

6. 목덜미
목덜미는 항상 평평하게 늘일 것이요 오무리거나 꾸부리지 말라.

7. 줌손
줌손은 엄지 검지를 뺀 세 손가락을 흘려서 쥐고 반바닥인 엄지손가락의 뿌리를 등힘과 같이 엄지와 검지 사이인 범아귀를 다물리 듯 하고, 줌잡는 손의 검지의 첫마디와 둘째마디 사이를 높이고 엄지는 낮아져야 하니, 만일 세 손가락이 풀리고 웃아귀가 밀리거나 하면 화살이 덜 날아간다. 줌을 들이 쥐고 등힘이 꺽이게 하면 흙받기 줌이라 하고, 이러한 줌은 활을 매양 들맞게 되어서 활을 넘기는 폐단이 많이 생기는데, 그런 경우에는 줌을 반드시 고쳐 쥐어야 하며 고치는 법은 첫째 활을 무르게 하고 줌손을 차차 빼면서 쥐도록 할 것이요, 둘째는 줌손 엄지손가락 솟은 뼈를 과녁에다 향하여 밀고 쏘는 것이 묘한 법이다.

8. 깍지 손
깍지손은 다섯 손가락을 쥐거나 세손가락으로 쥐며 시위를 높이 걸되 팔꿈치와 등힘으로 당겨서 화살을 과감히 놓을 것이니 만일에 엄지와 검지로 쥐게 되면 뒤가 부실하고 또 팔꿈치를 훔쳐 끼고 팔 회목으로만 다리는 것을 이르되 채찍뒤라 하나니 이런 경우에는 팔꿈치를 끌어서 각지손 등힘으로 하여야 병이 풀리고 법에 적합하다. 각지손을 뒤로 내지 못하고 버리기만 하는 것을 이르되 봉뒤라 하며
(2007-11-18 23:16:05)
"둘째는 줌손 엄지손가락 솟은 뼈를 과녁에다 향하여 밀고 쏘는 것이 묘한 법이다."
원문에는 장지 손가락인데 어떻게 엄지가 되나요?


공지   [사법원문] 사예결해 [1]   武士內外  2019/05/02 2009 151
공지   [사법5]조선의 궁술 원문-(신사의 배우는 차례) [2]   武士內外  2005/09/26 12501 1117
공지   [사법4]조선의 궁술 원문-(신사의 배우는 차례) [1]   武士內外  2005/09/26 10834 1147
공지   [사법3]조선의 궁술 원문-(궁술의 교범) [2]   武士內外  2005/09/26 11156 1090
공지   [사법2]조선의 궁술 원문-(궁술의 교범) [2]   武士內外  2005/09/26 11431 1047
공지   [사법1]조선의 궁술 원문-(궁술의 교범) [4]   武士內外  2005/09/26 15559 1094
공지   [공지사항] 사진 사용에 대하여   武士內外  2012/02/27 3055 371
325   (도록) 활터의 사구, 삼지끈-보궁, 保弓 [1]   武士內外 2021/09/07 56 4
324   울산 반구대 암각화 및 천전리 암각화-7000년전 사냥꾼   武士內外 2021/09/03 170 6
323   한국의 전통활쏘기-삼지끈 展 [1]   武士內外 2021/08/01 137 13
322   디지털 전통활쏘기를 기록하다 [1]   武士內外 2021/06/27 162 12
321   1970년을 전후한 활쏘기 풍속 [1]   武士內外 2021/06/03 661 32
320   2021 전통활쏘기연구회 세미나 '한국의 역대 명궁 이야기' [1]   武士內外 2021/05/23 268 26
319   전국활터지도   武士內外 2020/10/05 394 87
318   2020.05. 전통활쏘기연구회- 파주 세미나, 전통활쏘기 문화의 재발견 [1]   武士內外 2020/09/27 386 93
317   깍지 도록 일부자료 [2]   武士內外 2020/09/27 401 116
316   2019 육군사관학교장기 대학생국궁대회   武士內外 2020/09/27 392 80
315   사이버 깍지전 홍보물   武士內外 2020/09/27 365 107
314   울진 칠보정 경북대회 무겁풍경   武士內外 2020/09/27 418 139
313   청강의 국궁신문 보도기사 자료 모음집 '흔적' 출판기념회 [1]   武士內外 2020/09/27 352 109
312   건국축하남선궁술대회시기(시지. 試誌)   武士內外 2020/09/27 329 151
311   인천편사. 남수정-청룡정   武士內外 2019/04/03 797 202
310   제4회 육군사관학교장기 전국대학생국궁대회   武士內外 2018/12/02 808 216
309   제171회 영남동해지구친선대회 기념촬영   武士內外 2018/11/10 825 236
308   사예결해 국궁포럼 기념촬영   武士內外 2018/11/10 809 207
307   제8회 경북울진군수기 경북대회 기념촬영   武士內外 2018/09/30 975 241
306   사직정 창립 25주년 기념촬영   武士內外 2018/09/03 1026 239
305   낙동정 창립 39주년 기념촬영   武士內外 2018/06/24 1047 197
304   2018 청사포 새해   武士內外 2018/01/10 1081 222
303   서낭당, 울주군 삼동면 하작마을 [1]   武士內外 2017/07/16 1216 283
302   서면에 하야가 울려 퍼지다 [1]   武士內外 2016/11/20 1296 283
301   曉霧亭(효무정). 안개를 보다 [1]   武士內外 2016/07/19 1312 324
300   청송 방앗간 [1]   武士內外 2016/07/19 1298 337
299   청송 주산지 [1]   武士內外 2016/07/19 1289 309
298   구봉산 봄풍경   武士內外 2016/04/12 1331 250

1 [2][3][4][5][6][7][8][9][10]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zero

여백은 아름답다-www.Archery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