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없음 제목 없음

해우소

포토(photo bbs)

 

링크 | 국궁신문 | 진한초록 |



   武士內外(2005-09-26 21:22:06, Hit : 13604, Vote : 1384
 1929_13.jpg (432.1 KB), Download : 180
 1929_14.jpg (433.4 KB), Download : 173
 [사법2]조선의 궁술 원문-(궁술의 교범)



..

*  武士內外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12-07-06 08:53)



leetoo1 (2006-09-06 02:52:07)
3. 불거름
불거름은 팽팽하여야 하니 만일 팽팽하지 않으면 이로 인하여 엉덩이가 뒤로 빠져서 법에 맞지 아니하니 팽팽히 하는 법은 두다리에 힘을 단단히 하고 서면 자연히 팽팽하여 지게 된다.

4. 가슴통
가슴통은 다 비게하여야 하니 만일 숨이 차고 허물어지게 되면 법을 크게 어기게 되는 것이니, 이런 경우에는 목덜미를 평평하게 느리면 자연히 가슴이 비게 된다. 혹시 태어날 때부터 체격의 원인으로 가슴이 나오거나 굳어지면 쌍현이 기울어질 때는 활의 고자를 줄이든지 시위를 빳빳하게 하면 폐단을 면할 수 있고, 제일 묘한법은 살이 떠날 때 기운과 숨을 들이 마시면서 살을 놓으면 자연이 가슴이 비게 되는 법이니, 상현이 지는데 유리할뿐 아니라, 어떠한 사람이든지 살을 보낼 때 기운을 마시면서 살을 놓는 것이 대체로 좋은 밥법이다.

5. 턱끝
턱끝은 죽머리와 가까이 뭍히게 하되 혹시 들리거나 돌거나 하면 웃통인 어꺠사이가 허물어지고 화살이 바르게 빠지지 못하게 되니, 이병을 고치는 법은 모두 목덜미를 늘이면서 턱을 뭍으면 저절로 죽머리 가까이 뭍히게 된다.

6. 목덜미
목덜미는 항상 평평하게 늘일 것이요 오무리거나 꾸부리지 말라.

7. 줌손
줌손은 엄지 검지를 뺀 세 손가락을 흘려서 쥐고 반바닥인 엄지손가락의 뿌리를 등힘과 같이 엄지와 검지 사이인 범아귀를 다물리 듯 하고, 줌잡는 손의 검지의 첫마디와 둘째마디 사이를 높이고 엄지는 낮아져야 하니, 만일 세 손가락이 풀리고 웃아귀가 밀리거나 하면 화살이 덜 날아간다. 줌을 들이 쥐고 등힘이 꺽이게 하면 흙받기 줌이라 하고, 이러한 줌은 활을 매양 들맞게 되어서 활을 넘기는 폐단이 많이 생기는데, 그런 경우에는 줌을 반드시 고쳐 쥐어야 하며 고치는 법은 첫째 활을 무르게 하고 줌손을 차차 빼면서 쥐도록 할 것이요, 둘째는 줌손 엄지손가락 솟은 뼈를 과녁에다 향하여 밀고 쏘는 것이 묘한 법이다.

8. 깍지 손
깍지손은 다섯 손가락을 쥐거나 세손가락으로 쥐며 시위를 높이 걸되 팔꿈치와 등힘으로 당겨서 화살을 과감히 놓을 것이니 만일에 엄지와 검지로 쥐게 되면 뒤가 부실하고 또 팔꿈치를 훔쳐 끼고 팔 회목으로만 다리는 것을 이르되 채찍뒤라 하나니 이런 경우에는 팔꿈치를 끌어서 각지손 등힘으로 하여야 병이 풀리고 법에 적합하다. 각지손을 뒤로 내지 못하고 버리기만 하는 것을 이르되 봉뒤라 하며
(2007-11-18 23:16:05)
"둘째는 줌손 엄지손가락 솟은 뼈를 과녁에다 향하여 밀고 쏘는 것이 묘한 법이다."
원문에는 장지 손가락인데 어떻게 엄지가 되나요?


공지   [공지사항] 사진 사용에 대하여   武士內外  2012/02/27 4655 720
공지   [사법원문] 사예결해 [1]   武士內外  2019/05/02 4385 518
공지   [사법5]조선의 궁술 원문-(신사의 배우는 차례) [2]   武士內外  2005/09/26 14366 1431
공지   [사법4]조선의 궁술 원문-(신사의 배우는 차례) [1]   武士內外  2005/09/26 12685 1511
공지   [사법3]조선의 궁술 원문-(궁술의 교범) [2]   武士內外  2005/09/26 13101 1483
공지   [사법2]조선의 궁술 원문-(궁술의 교범) [2]   武士內外  2005/09/26 13604 1384
공지   [사법1]조선의 궁술 원문-(궁술의 교범) [4]   武士內外  2005/09/26 17733 1448
335   동래읍성. 동장대(망월대)   武士內外 2024/05/27 33 5
334   QR_1000__071_동래부산도병-동래읍성_부산박물관   武士內外 2024/05/16 46 3
333   QR_1000__061_1872_경상도 동래부지도_규장각   武士內外 2024/05/16 45 4
332   QR_1000__051_동래부산고지도 19세기_국립중앙도서관   武士內外 2024/05/16 49 4
331   QR_1000__041_동래부사접왜사도_관덕당_중앙박물관   武士內外 2024/05/16 49 5
330   QR_1000__031_동래부사접왜사도_관덕정_진주박물관   武士內外 2024/05/16 53 4
329   송당 박영과 일재 이항 간의 도학의 전승구조에 대한 연구   武士內外 2023/01/09 515 53
328   (도록) 활터의 사구, 궁창-활창애 [1]   武士內外 2022/07/29 969 93
327   1918년 담양 강무당 편사획기 [1]   武士內外 2022/06/22 997 94
326   기산 김준근 무과시장. 箕山金俊根武科試場 [1]   武士內外 2022/03/31 1209 107
325   (도록) 활터의 사구, 삼지끈-보궁, 保弓 [1]   武士內外 2021/09/07 1277 281
324   울산 반구대 암각화 및 천전리 암각화-7000년전 사냥꾼   武士內外 2021/09/03 1567 324
323   한국의 전통활쏘기-삼지끈 展 [1]   武士內外 2021/08/01 1363 305
322   디지털 전통활쏘기를 기록하다 [1]   武士內外 2021/06/27 1279 302
321   1970년을 전후한 활쏘기 풍속 [1]   武士內外 2021/06/03 2129 317
320   2021 전통활쏘기연구회 세미나 '한국의 역대 명궁 이야기' [1]   武士內外 2021/05/23 1535 273
319   전국활터지도   武士內外 2020/10/05 1963 429
318   2020.05. 전통활쏘기연구회- 파주 세미나, 전통활쏘기 문화의 재발견 [1]   武士內外 2020/09/27 1635 412
317   깍지 도록- 자료 [2]   武士內外 2020/09/27 1775 431
316   2019 육군사관학교장기 대학생국궁대회   武士內外 2020/09/27 1611 354
315   사이버 깍지전 홍보물   武士內外 2020/09/27 1727 400
314   울진 칠보정 경북대회 무겁풍경   武士內外 2020/09/27 1748 475
313   청강의 국궁신문 보도기사 자료 모음집 '흔적' 출판기념회 [1]   武士內外 2020/09/27 1753 440
312   건국축하남선궁술대회시기(시지. 試誌)   武士內外 2020/09/27 1482 498
311   인천편사. 남수정-청룡정   武士內外 2019/04/03 2486 579
310   제4회 육군사관학교장기 전국대학생국궁대회   武士內外 2018/12/02 2554 580
309   제171회 영남동해지구친선대회 기념촬영   武士內外 2018/11/10 2494 674
308   사예결해 국궁포럼 기념촬영   武士內外 2018/11/10 2485 553

1 [2][3][4][5][6][7][8][9][10]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zero

여백은 아름답다-www.ArcheryNews.com